뉴욕 근교에서 즐기는 로컬 맥주 여행

뉴욕여행정보

e9fc0041022841643156eccf353cd357_1588821769_444.jpg
 

뉴욕 근교에서 즐기는 로컬 맥주 여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NYandNJ
뉴욕 댓글 0건 조회 380회 작성일 20-08-31 23:38

본문

뉴욕의 가을이 되면 많은 사람들은 낭만을 생각하고 떨어지는 낙엽과 단풍을 생각하지만 나는 그보다는 역시 맥주라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 품격 있는 와인과, 술 싸움을 위한 장치로만 보이는 소주와는 다르게 맥주는 친구들과 한잔 하면서 가볍게 즐기기도 하고, 어느 날은 나의 외로운 술고품을 달래는 절친이 되기도 한다. 그래서 10월 옥토버페스트를 기다리지만, 올해는 코로나 19가 빼앗아가 옥토버 페스트를 만날 수 없게 되었다.  

 

그렇다고 가만히 있는다면 진정한 맥주 러버가 아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뉴욕 뉴저지 일대에서 만나볼 수 있는 마이크로 양조장 네 곳을 소개해 볼까 한다. 물론 뉴욕, 뉴저지 인근에도 이미 기업화된 맥주 양조장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그리고 그들의 맥주 역시 충분히 훌륭하다. 그렇지만, 맥주를 즐기는 것과 함께 같이 즐길 만한 충분한 특징이 있다면 내가 이루는 코로나 19 소확행으로 충분하지 않을까? 

 

 

뉴욕, 뉴저지, 펜실베이니아 경계에서 맛보는 진짜 로컬 맥주

Fox N Hare Brewing Co.


1fb0b88bf2b9e31e62d0c10b46ec8575_1598931304_3484.jpg

 

지역으로는 뉴욕주에 속하지만, 델라웨어 강을 끼고 뉴저지와 펜실베이니아를 마주하고 있는 메타 모로스 시에 위치한 팍스 헤어 맥주는 뉴욕에서 한 시간 안에 만날 수 있는 로컬 맥주 가운데 상당히 높은 평가를 받는 맥주 중의 하나이다. IPA와 이일 맥주를 근간으로 다양한 형식의 맥주를 맛볼 수 있는 이곳은 그야말로 맥주 러버들의 천국이다. 

코로나 이전이라면 야외 테이블뿐만 아니라 실내에서 즐기는 플래터 역시 좋은 선택이라 할 수 있겠지만, 지금은 테이크 아웃 밖에 되지 않고 있다. (물론 야외에서 마실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 있기는 하다) 개인적으로는 순한 맥주를 좋아하는 편이라 얼리 모닝 라이트라는 골든 애일 맥주를 좋아하는데 이곳의 버거와 찰떡궁합을 자랑한다. 

이외에도 아침에 즐기는 브런치로 팬케이크와 맥주는 또 다른 매력이 있는데 가을에 델라웨어강 주변으로 가을 여행을 떠나면서 즐기기 좋은 곳이다. 추천하는 걷는 반드시 큰 용량의 맥주를 구매하는 것인데 병값이 상대적으로 비싸 작은 용량을 사는 것보다 저렴하다. 또한 다른 맥주 양조장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편이기 때문에 생각보다 많은 양을 구매할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주소: 46 Front St, Port Jervis, NY 12771

홈페이지: http://www.foxnhare-brewing.com/

전화번호: 845-672-0100

 

 

 

뉴욕에서 10분 안에 즐기는 북부 뉴저지 로컬 비어  

Alementary Brewing Co


1fb0b88bf2b9e31e62d0c10b46ec8575_1598931353_3838.jpg 

 

세상의 맥주가 다양하듯이 우리 주변에서 미처 알지 못한 숨은 보석이 많이 산재해 있다. 이번에 소개할 양조장은 뉴욕시에서 10분 안에 만나볼 수 있는 곳이면서 뉴저지에서 한인 밀집 지역이라 할 수 있는 버겐카운티에 위치한 맥주 양조장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곳이다. 

해캔 색이라는 맥주를 가지고 있을 정도로 우리에게는 친숙한 이곳은 불과 5년 만에 버겐카운티와 북부 뉴저지를 자랑할만한 마이크로 맥주 양조장으로 성장한 곳이다. 비교적 작은 가게 실내에서는 다른 양조장과 마찬가지로 이곳에서만 즐길 수 있는 플래터와 다양한 음식을 제공하는데 최근에는 코로나 영향으로 실내에서는 즐길 수가 없다. 다만 뉴욕 뉴저지 일대는 온라인을 통한 픽업이나 배달 서비스를 가지고 있어 이용해볼 만하다. 

이곳만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크레디트 카드 Nonly 시스템은 재미있기도 한데,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자신의 카드를 제시하고 원하는 만큼 즐길 수 있다. 그야말로 양조장에 온 플렉스를 제대로 할 수 있다. 한 번에 15.5 갤론밖에 생산이 되지 않기 때문에 거의 모든 맥주가 신선하다고 자부할 수 있다. 

이곳의 시그니처인 해캔색라거는 아메리칸 라거의 전형으로 깔끔함을 자랑으로 하고 있다. 달리 말하면 크게 특징을 잡기 어렵지만, 레몬 향이 약간 있다는 특징이 있다. 그러나 더운 여름에 즐기기에는 안성맞춤인 라거라 하겠다. 만일 멀리사는 지인에게 선물을 한다면 "Better late than never"를 추천한다. 살구향이 가미되어 있어 상대적으로 고급스러움이 살아있다. 

이곳에서 맥주를 즐기고 싶다면 가장 좋은 방법은 온라인 픽업 이후 인근에 위치한 화이트 만나에서 햄버거를 4개 정도 픽업하는 것을 추천한다. 화이트 만나 햄버거는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기 때문에 2개 정도면 한 끼 식사는 물론이고 맥주와 찰떡궁합을 자랑한다. 


주소: 58 Voorhis Ln, Hackensack, NJ 07601

홈페이지: http://www.alementary.com/

전화번호: 201-968-1290

 

 


뉴욕의 낭만과 자유를 즐길 수 있는 

Gun Hill Brewing Company


1fb0b88bf2b9e31e62d0c10b46ec8575_1598931393_6069.jpeg

 

브롱스에 위치해 뉴욕시에서는 손쉽게 찾을 수 있는 곳이지만, 동시에 차가 없다면 이곳을 찾기 어려워 쉽사리 놓칠 수 있는 건 힐 양조장은 마이크로 맥주 양조장 가운데 정통을 가장 많이 강조하는 곳이다. 고작 6가지의 맥주라는 단출한 구성을 가지고 있는 듯해도 완벽함을 추구하는 곳이다. 역사적으로도 혁명전쟁에서 중요한 요충지 었던 건힐에 위치해 있는 것만 하더라도 이곳은 한 번쯤 찾아볼 만한 곳이다. 

이제는 어엿한 중견 양조장으로 성장했지만 1960년에 처음 이곳에서 터를 잡고 시작할 때만 하더라도 지금의 성공을 장담하기는 어려운 시절이었다. 지금의 오너 역시 이들의 가족으로 모든 맥주가 혼이 담겨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시그니처인 GUN HILL IPA는 사실 조금 강한 느낌이 있지만, 로컬 맥주의 본연을 잘 지키고 있다고 하겠다.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한다면 맥주를 이용한 일종의 칵테일인데 헤니 쿨라타 라든가 베네딕트 알몬드 팔르마 와 같은 맥주 칵테일은 상당히 흥미로운 맛을 가지고 있다. 또한 로컬 양조장답게 맥주가 떨어지면 바로 다른 메뉴로 교체되기 때문에 이곳에서 맥주를 즐긴다면 진정으로 이때만 즐기는 맥주를 맛볼 수 있다는 특징도 재미있다. 

이곳은 사실 맥주보다는 맥주와 함께 곁들이는 엔파나다가 일품인데 이곳 지역 이민자들의 특성을 살려 맥주와 함께하는 엔파나다는 상당히 매력 있다. 


주소: 3227 Laconia Ave, The Bronx, NY 10469

홈페이지: https://www.gunhillbrewing.com/all-beers

전화번호: 718-881-0010

 


 

허드슨 강을 끼고 만나는 뉴욕의 낭만 

Yonkers Brewing Company


1fb0b88bf2b9e31e62d0c10b46ec8575_1598931462_4145.jpeg

 

지금까지 소개한 로컬 맥주 가운데 가장 대중적으로 잘 알려져 있으면서 상대적으로 접근이 쉬운 용커스 양조장은 2013년에 처음 시작한 이래 엄청난 성공을 거둔 로컬 양조장이다. 용커스 출신 존과 닉이 설립한 용커스 양조장은 마이크로 양조장이라는 기본적인 특성과 함께 용커스 지역만의 매력이라고 할 수 있는 음악을 적절하게 접목하면서 주목받고 있다. 

물론 대부분의 마이크로 양조장이 자신들만의 맥주를 강조하고 다양한 실험적인 맥주를 선보이면서 사랑을 받고 있다면 이곳은 그들의 맥주에 대한 철학이 바로 삶의 즐거움 한가운데 있는 친구라는 철학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맥주를 즐기는 환경 자체를 즐거움과 맞닿아 있는 다양한 방법을 제공한다. 가장 먼저 양조장에서 즐기는 콘서트는 이곳만의 시그니처이다. 

또한 주말에는 두 시간 동안 무제한으로 즐기는 바텀 리스 브런치는 진정으로 하루의 시작을 맥주로 시작해 맥주로 끝낼 수 있는 완벽한 환경을 조성해 준다. 물론 맥주 이외에도 샹그리아 등 다양한 알코올 음료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그냥 하루 즐기기 위해 이곳을 찾는 것도 나쁘지 않다. 

이곳의 맥주를 평가하기보다는 같이 곁들이는 음식을 평가할 수밖에 없는데 한국인이 사랑하는 치맥의 정점에 있는 곳이라 할 수 있다. 소울 푸드인 와플 위드 프라이드치킨을 비롯해 양념이 잔뜩 뭍은 버펄로 스타일의 윙, 그리고 갈릭과 다양한 양념을 곁들인 다양한 치킨 메뉴를 만나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각양각색의 나쵸와 치츠 플래터, 그리고 플랫 브래드와 타코는 용커스가 가지고 있는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역시 다양한 맥주가 있는 곳에서는 맥주 플래터와 함께 안주를 두 개 정도 시키는 것을 권장하는데 바로 앞에 있는 허드슨 강을 눈으로 안주 삼아 즐기는 맥주는 정말 최고다. 


주소: 92 Main St, Yonkers, NY 10701

홈페이지: https://yonkersbrewing.com/menu

전화번호: 914-226-8327


저작권자(c) 뉴욕앤뉴저지,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