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골든글로브 비영어권 영화상 후보

22-12-12 by 플랜X 영화소개

 

 

박찬욱 감독의 영화 '헤어질 결심'이 12일 골든글로브의 비영어권 영화상 후보에 올랐다.

제80회 골든글로브를 주관하는 미국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HFPA)는 이날 '비영어권 영화 작품상'(Best Picture Non-English Language) 부문 후보에 한국의 '헤어질 결심' 등 5편을 선정했다.

'헤어질 결심'과 경쟁을 펼칠 나머지 영화는 '서부 전선 이상 없다'(독일), '아르헨티나, 1985'(아르헨티나), '클로즈'(벨기에·프랑스·네덜란드), 'RRR:라이즈 로어 리볼트'(인도) 등이다.


e415784460675e8078f015d5bd7ce4cd_1670866992_456.jpg

<영화 '헤어질 결심' [연합뉴스 자료사진. 주벨기에한국문화원 제공]>



골든글로브는 아카데미상과 함께 미국의 양대 영화상으로 꼽힌다.

이 영화상은 지난해 HFPA의 인종·성 차별 논란, 운영진의 부정부패 의혹 등이 불거지며 할리우드 영화계의 보이콧 대상이 됐고, 생중계 방송마저 중단됐다.

올해에는 NBC 방송이 HFPA의 포용성과 다양성 증진 등 쇄신 작업을 수용해 라이브 중계를 재개하기로 함에 따라 정상화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제80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내년 1월 10일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mments

  1.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