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DC 국장 "연방 차원서 백신접종 전국적 의무화 안 해"

뉴스


 

CDC 국장 "연방 차원서 백신접종 전국적 의무화 안 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플랜X
사회 댓글 0건 조회 92회 작성일 21-07-31 14:05

본문

 

인터뷰서 관련 발언 후 트윗 해명…마스크 쓰기 필요성 강조 

 

로셸 월렌스키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은 연방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전국적으로 의무화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31일 외신에 따르면 월렌스키 국장은 전날 밤 폭스뉴스와 인터뷰에서 백신 접종과 관련해 발언한 이후 트윗을 올려 이같이 말했다.


cf42b05589e1005e1d7db93a01b8022c_1627754737_7702.jpg
<마스크 없이 길을 걷는 뉴요커, 출처: Ivan Karpov> 

 

월렌스키 국장은 폭스뉴스에 출연해 연방 차원에서 백신 접종을 의무화할 것이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그건 행정부가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발언이 미 행정부가 모든 국민이 백신 접종을 받도록 명령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음을 시사하는 듯한 언급으로 인식되자 '진화'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그는 트윗에서 "명확히 하기 위해 : 전국적인 명령은 없을 것"이라며 자신은 민간기관과 연방정부의 일부 기관에 의한 명령을 언급한 것이라고 설명하고 "연방 명령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일부 국민이 접종을 계속 거부하는 상황에서 접종률을 높일 방법을 모색해왔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월렌스키 국장은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마스크 쓰기' 지침 부활과 관련, 이는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라고 말했다.

 

그는 변이 확산을 막는 최선의 방법은 바이러스 접촉을 줄이는 것이라면서 "그렇게 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백신을 맞고 마스크를 쓰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염성이 강한 델타 변이의 확산으로 미국에서 코로나19가 재유행하면서 CDC는 지난 27일 마스크 착용을 강화하는 지침을 내놓았다.

 

CDC는 코로나19 전염률이 높은 지역에서는 백신 접종을 마친 미국인도 실내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다.

CDC는 앞서 5월 13일 백신접종을 완료한 경우 실내외 대부분 장소에서 마스크를 벗어도 된다는 지침을 발표했지만, 두 달 만에 단서를 달아 마스크 쓰기 지침을 되살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
방문자 정보
  • 오늘 방문자 211 명
  • 어제 방문자 315 명
  • 최대 방문자 5,989 명
  • 전체 방문자 386,595 명